[찬양/가사/악보] 생명나무 – 장욱조 목사/프로필/간증



장욱조는 1943년 6월 28일 일제 강점기 서울에서 출생하였으며, 경상남도 김해를 거쳐 부산에서 유년기 시절을 보냈으며, 1962년 미8군 무대에서 기타 연주가 데뷔하였으며 그 후 작곡가로 잠시 활약한 그는 1979년 컨트리 록 밴드 “장욱조와 고인돌”의 보컬리스트 겸 기타리스트로 가수로 작곡가로 활동했다. 가수 김건모와 장욱조 여식 장지연 피아니스트가 결혼해 김건모의 장인이 되었다.

갈보리 언덕에 주님의 십자가
그 피로 내 죄를 깨끗하게 씻었네
아하 생명의 꽃 피었네 열매 맺었네
나는 다시 태어났네 그 이름 생명 나무라

절망과 고통의 세상길 헤매일 때
예수님 품으로 나를 인도하셨네
아하 생명의 꽃 피었네 열매 맺었네
나는 다시 태어났네 그 이름 생명 나무라

지나온 인생길 부끄러움 뿐이지만
주님의 은혜로 감사만이 넘치네
아하 생명의 꽃 피었네 열매 맺었네
나는 다시 태어났네 그 이름 생명 나무라
나는 다시 태어났네 그 이름 생명 나무라

장욱조 프로필
출생 : 서울특별시(1943년 6월 28일)
직업 : 가수, 기타리스트, 작사가, 작곡가, 목회자
장르 : 록 음악, 팝 발라드
활동 시기 1962년 ~ 현재대표 노래 : 고목나무, 낙엽 위의 바이올린
작곡 : 기다리게 해 놓고(방주연 노래), 꼬마 인형(최진희 노래), 천년 바위(박정식 노래), 조용필 ‘상처’, ‘나훈아 ‘꽃당신, ‘윤시내 ‘하얀 밤’, 하춘화 ‘그 누가 당신을’, 태진아 ‘두 여인’ 등의 히트곡 등 1천여곡을 발표했다.

장욱조 간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