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래/가사/해석] A Little Peace – 니콜 플리에그(Nicole Flieg)


— Lyrics —

Just like a flower when winter begins
Just like a candle blown out in the wind
Just like a bird that can no longer fly
I’m feeling that way sometimes

겨울이 시작될 때 한 송이 꽃과 같이
바람에 꺼져가는 촛불과 같이
더 이상 날지 못하는 한 마리의 새와 같이
난 때때로 그런 기분이 들죠.

But then as I’m falling weighed down by the load
I picture a light at the end of the road
And closing my eyes I can see through the dark
The dream that is in my heart

하지만 근심으로 우울할 때는
저만치 길끝에 한 줄기 불빛을 그려봅니다
눈을 감으면 어둠을 뚫고 솟아나는
마음 속 깊은 곳을 차지하고 있는 희망을 봅니다.

A little loving a little giving
To build a dream for the word we live in
A little patience and understanding
For our tomorrow a little peace

작은 사랑이 하나의 작은 봉사가
우리가 살고 있는 세상에서 꿈을 이루어 갑니다.
작은 인내와 이해는
우리 미래의 작은 평화를 위한 것

A little sunshine a sea of gladness
To wash away all the tears of sadness
A little hoping a little praying
For our tomorrow a little peace

한 줄기의 빛 바다 같은 기쁨
슬픔의 모든 눈물을 닦아주죠
작은 희망과 하나의 작은 기도
미래의 작은 평화를 위한 것

I feel I’m a leaf in November snow
I fell to the ground there was no one below
So now I am helpless alone with my SONG
Just wishing the storm was gone

11월의 눈발에 뒹구는 나뭇잎 같은 기분
난 아무도 없는 땅바닥 아래로 떨어져
아무 도움없이 홀로 어찌할 바를 모르며 노래하네
이 고된 시련이 지나가기만을 바라면서

A little loving a little giving
To build a dream for the word we live in
A little patience and understanding
For our tomorrow a little peace

작은 사랑이 하나의 작은 봉사가
우리가 살고 있는 세상에서 꿈을 이루어 갑니다.
작은 인내와 이해는
우리 미래의 작은 평화를 위한 것

A little sunshine a sea of gladness
To wash away all the tears of sadness
A little hoping a little praying
For our tomorrow a little peace

한 줄기의 빛 바다 같은 기쁨
슬픔의 모든 눈물을 닦아주죠
작은 희망과 하나의 작은 기도
미래의 작은 평화를 위한 것

We are feathers on the breeze
Sing with me my SONG of peace
We are feathers on the breeze
Sing with me my SONG of peace

우리 모두는 산들 바람에 나부끼는 깃털
나와 함께 평화의 노래를 불러요.
우리 모두는 산들 바람에 나부끼는 깃털
나와 함께 평화의 노래를 불러요.

니콜 플리에그(Nicole Flieg)는 독일의 공업도시 살브뤼켄에서 출생하여 어릴때부터 음악에 재증이 뛰어나 그 지방에선 천재 성악소녀라로 불리는 소녀였습니다. 고등학교 시절 합창단을 조직하고 지휘하면서 팝송도 간간히 연주하고 노래했다고 합니다. 니콜 플리에그는 1982년 여고생 신분으로 제27회 유로비젼 송 컨테스트 예선에서 Einbisschen frieden(A little peace)를 불러 우승해 본선에 진출하여 독일 시청자의 마음을 사로 잡았습니다. 이곡은 징기스칸 그룹을 키워낸 랠프 지젤과 베른트 마이넹거가 함께 만든 곡으로 로버트 융이 제작해서 니콜 플리에그(Nicole flieg)가 부른 곡입니다. 작은 평화 A little peace 는 사랑, 봉사, 자애, 이해, 모두 함께 평화를 위해 노력하자는 내용으로 당시엔 기타 치면서 독어로 불렀으며, 이후에 영어,불어, 에스파냐, 화란어 등으로 소개됐다고 합니다. 리듬이 경쾌하면서 메세지가 분명한 노래입니다. 오늘은 A little peace를 감상해 볼까요~

답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