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래/가사/해석] Good bye – 제시카(Jessica)




— 가사 —

I can see the pain living in your eyes
당신 눈에 고인 아픔을 알 수 있어요
and I know how hard you try
당신이 얼마나 노력했는지도 알아요
You deserve to have so much more
당신은 더 많은 사랑을 받을만 해요

I can feel your hurt and I sympathize
당신의 아픔도 느낄 수가 있고 동감해요
And I’ll never criticize all you ever meant to my life
그리고 내 삶에 커다란 존재였던 당신을 나무라진 않겠어요
I don’t want to let you down
당신을 실망시키고 싶지 않아요

I don’t want to lead you on
당신을 속이고 싶지도 않아요
I don’t want to hold you back from where you might belong
당신이 마땅히 있어야 할 곳으로 가지 못하게 막지도 않겠어요.
You would never ask me why my heart is so disguised
왜 저의 본심을 숨겼느냐고 당신은 묻지도 않을 거에요

But I just can’t live a lie anymore
하지만 더이상 거짓된 삶을 살수가 없어요
I would rather hurt myself than to ever make you cry
당신을 울게 하느니 차라리 제가 고통을 당하겠어요
But there’s nothing left to say but goodbye
하지만 이말 밖엔 달리 할말이 없군요 안녕이라는 말밖에

You deserve a chance at the kind of love
당신은 그런 사랑의 기회를 얻을 자격이 있어요
I’m not sure I’m worthy of
내가 당신에게 가치가 있는지 모르겠군요
Losing you is painful for me
당신을 떠나보내는건 고통스러워요

I don’t want to let you down I don’t want to lead you on
당신을 실망시키고 싶지 않아요 당신을 속이고 싶지도 않아요
I don’t want to hold you back from where you might belong
당신이 마땅히 있어야 할 곳으로 가지 못하게 막지도 않겠어요
You would never ask me why my heart is so disguised
왜 저의 본심을 숨겼느냐고 당신은 묻지도 않을거예요

But I just can’t live a lie anymore
하지만 더이상 거짓된 삶을 살수가 없어요
I would rather hurt myself Than to ever make you cry
당신을 울게 하느니 차라리 제가 고통을 당하겠어요
But there’s nothing left to try
하지만 노력하는 수 밖에 없어요

And though it’s gonna hurt us both
우리 두 사람 모두 고통스럽겠지만
there’s just no other way than to say goodbye
달리 어찌할 수가 없어요 안녕이라고 말밖에는
I can see the pain living in your eyes
당신 눈에 고인 아픔을 알 수 있어요
and I know how hard you try
당신이 얼마나 노력했는지도 알아요

You deserve to have so much more
당신은 더 많은 사랑을 받을만 해요
I can feel your hurt and I sympathize
당신의 아픔도 느낄 수가 있고 동감해요
And I’ll never criticize all you ever meant to my life
그리고 내 삶에 커다란 존재였던 당신을 나무라진 않겠어요

I don’t want to let you down I don’t want to lead you on
당신을 실망시키고 싶지 않아요 당신을 속이고 싶지도 않아요
I don’t want to hold you back from where you might belong
당신이 마땅히 있어야 할 곳으로 가지 못하게 막지도 않겠어요.
You would never ask me why my heart is so disguised
왜 저의 본심을 숨겼느냐고 당신은 묻지도 않을 거에요

But I just can’t live a lie anymore
하지만 더이상 거짓된 삶을 살수가 없어요
I would rather hurt myself than to ever make you cry
당신을 울게 하느니 차라리 제가 고통을 당하겠어요
But there’s nothing left to say but goodbye
하지만 이말 밖엔 달리 할말이 없군요 안녕이라는 말밖에.

You deserve a chance at the kind of love
당신은 그런 사랑의 기회를 얻을 자격이 있어요
I’m not sure I’m worthy of
내가 당신에게 가치가 있는지 모르겠군요
Losing you is painful for me
당신을 떠나보내는건 고통스러워요

I don’t want to let you down I don’t want to lead you on
당신을 실망시키고 싶지 않아요 당신을 속이고 싶지도 않아요
I don’t want to hold you back from where you might belong
당신이 마땅히 있어야 할 곳으로 가지 못하게 막지도 않겠어요
You would never ask me why my heart is so disguised
왜 저의 본심을 숨겼느냐고 당신은 묻지도 않을거예요

But I just can’t live a lie anymore
하지만 더이상 거짓된 삶을 살수가 없어요
I would rather hurt myself Than to ever make you cry
당신을 울게 하느니 차라리 제가 고통을 당하겠어요
But there’s nothing left to try
하지만 노력하는 수 밖에 없어요
and though it’s gonna hurt us both
우리 두 사람 모두 고통스럽겠지만
There’s just no other way than to say goodbye
달리 어찌할 수가 없어요 안녕이라는 말밖에는

Screenshot_2스웨덴의 스톡홀름에서 태어난 제시카는 11살에 음악 학교에 입학해 17살에 학교를 떠날 때까지 6년동안 음악을 공부했다. 제시카라는 셀프 타이틀 데뷔앨범을 1998년 10월과 1999년 초에 스웨덴과 유럽 그리고 아시아에서 발표하였다.소개드린 Good bye는 한국에서 제시카를 크게 알린 노래입니다. 이 노래는 박신양과 전도연이 주연한 영화 「약속」의 주제곡으로 사용되어 큰 사랑을 받으면서 각종 챠트에서 장기간 1위를 차지했던 곡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