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래/가사/악보] 바람속의 음성 – 시와 그림

— 가사 —

더 이상 물러설 땅이 없다고 더 이상 내디딜 곳이 내겐 없다고
나를 밀으시는 주님의 강한 손은이미 나를 절벽에 세웠다고

내 기도 메아리쳐 돌아오고그 작은 바람만 불면 떨어질 그 때쯤
주님 내 마음에 주시는 강한 음성 좁은 땅위에서 날아오르라고

너는 날을수 있다고 저 하늘그 위로 나와 함께 날아가자고
아무런 두렴 없이 해지는 바다를 향해 날아가는 너를 보고 싶다고

때론 모진 바람으로 너의 이 비행이 순탄하지가 않다해도
추락을 두려말고 너의 절벽 끝에 서서 당당히 날아오르라고

높히 날을수 없다고 포기를 주는 그 맘에
흔들리지 말라고 너는 주저앉지 말고 너의 날개를 펴서
하늘을 날아올라 내게로 오라고

때론 모진 바람으로 너의 이 비행이 순탄하지가 않다해도
추락을 두려말고 너의 절벽 끝에 서서 당당히 날아오르라고

%ec%8b%9c%ec%99%80%ea%b7%b8%eb%a6%bc5


555